제이드가든

내 생에 처음 만나는 숲 속의 작은 유럽”

유럽의 각국을 대표하는 정원에서 어떻게 쉬고, 어떻게 시간을 보내야 하는지, 무엇을 나누어야 하는지를 깨닫습니다. 제이드가든은 웃고, 이야기하고, 추억을 만들기 위해 만들어진 숲 속 정원 입니다. 1만가지 병을 고친다는 만병초처럼 1만가지 표정을 간직한 만병초원에는 새소리와 물소리가 어우러지고, 웨딩 가든에서는 초원을 배경으로 프로포즈 하는 젊은이들의 사랑 노래가 울려 퍼집니다. 어릴적 즐겨 읽고 보던 신데렐라, 백설공주, 스머프의 배경인 유럽의 숲 속은 우리에게 동심의 향기를 기억하게 하는 곳입니다. 숲 속을 거닐지만 동화 속에 있는 듯한 감성의 정원, 드라마 “그 겨울 바람이 분다” 촬영지이기도 했던 제이드가든 에서 느리게 걷기의 새로운 의미를 경험해 보실까요?​